구리.조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최초로 무기와 군대를 만든 치우천왕 (2부)
헌원과 10년간 73회를 싸워 중원을 장악한 치우천왕
 
박정학 (사)한배달 회장 기사입력  2012/07/12 [15:10]

좀 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뒤에 자세히 소개하겠지만 한국과 중국의 수많은 역사기록에서 “치우천왕이 최초로 금속병기를 만들고 군대를 조직하여 헌원과 오래 전쟁을 하여 중원지역을 장악했다.”는 큰 전쟁 기록이 있으므로 공권력 강화의 계기가 되며, 청동기문화가 시작되어도 처음에는 덜 단단해도 되는 농기구나 장식류만 만들다가 무기를 제작할 정도의 기술로 발전하는 데는 수백 년의 기간이 필요하므로  

이처럼 치우천왕이 금속무기를 만들려면 그보다 수백 년 앞에 이미 청동기시대가 시작되었어야 하는데, 마침 치우천왕 탄생지역인 요하문명지역과 시베리아지역, 그리고 북한의 고고학적 발굴성과에서 서기전 28-30세기 이전의 청동기시대 유물이 나옴으로써 치우천왕(재위 서기전 2707~2599) 시기에 금속무기를 제작할 수 있는 기술수준에 도달할 수 있었다는 것을 뒷받침해주기 때문에 치우천왕 때에 국가와 민족이 형성되었다고 보았던 것이다. 

치우천왕은 현재의 요하문명지역인 대극성(大棘城, 현 요녕성 義縣 서북)에서 태어나 배달의 14대 임금인 자오지 환웅으로 등극한 후 기온이 하강하기 시작한 지 800년 이상 되어 매우 추워진 날씨에 따른 백성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그간 복희, 신농 등이 부분적으로 남쪽이동을 했으나 보다 많은 겨레의 집단 남쪽 이동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당시 주변보다 발달했던 청동기문화를 바탕으로 금속무기를 만들고, 다른 집단에서는 없던 전투 전문조직인 군대를 편성하여 검도, 권법, 씨름 등 각종 전기를 단련시킨 후 남정을 시작하였다. 

치우천왕 당시 중원지역에는 먼저 이동한 복희, 신농, 소전 등의 배달겨레들과 하산(華山)과 하현(夏縣) 등 중원지역에 그 전부터 살고 있던 화하족(華夏族=漢族), 그리고 그 둘이 연합되어 있는 세력들이 자리 잡고 있어 부분적으로 치우천왕의 남정에 저항했었다고 볼 수 있다. 그러나 당시에는 농사를 짓다가 적이 침입해오면 가지고 있던 농기구나 사냥무기, 죽창 등을 가지고 싸움에 응하는 것이 일반적이었으므로 금속으로 만든 신무기와 무예를 익힌 새로운 전문적 군대조직을 가진 치우천왕이 백전백승하면서 순식간에 중원지역을 점령할 수 있었다. 

▲ 치우천왕의 활동지역도 (종합 작성)

이런 과정에서 동이족이면서 화하족을 이끌었던 헌원과 10년 동안 73회를 싸웠다고 할 정도로 역사의 앞과 뒤 어디에도 없는 길고 큰 전쟁을 치렀는데, 이런 전쟁 수행을 위해 강력한 공권력을 필요로 하는 군사공동체가 만들어지면서 자연스럽게 우리 민족이 형성되었고 이를 바탕으로 국사사회 단계로 진입했다고 보는 것이다,  

이렇게 중원지역을 장악하여 배달의 정치권 아래에 흡수한 후 치우천왕은 배달의 수도를 청구로 옮겼다. 그 후 ‘묘족과 구려삼묘(九黎三苗) 연맹을 형성하여 더욱 남쪽으로 이동함으로써 현재 30여 갈래 묘족 계통의 공통시조가 되었다.’고 하니 우리 민족과 묘족이라는 두 민족이 치우천왕 때에 형성된 것이다. 그리고 이런 백전백승의 전투력은 치우천왕을 한ㆍ중ㆍ일 삼국에서 무신, 군신으로 제사하게 했고 오늘날 우리의 선랑 붉은악마도 치우천왕을 승리의 신으로 받들고 있는 것이다. 

현재 중국에서는 내부 이민족의 저항을 방지하기 위해 가장 수가 많은 묘족을 흑묘, 백묘 등 묘족이라는 표가 나는 이름을 포함하여 莊族, 白族, 侗族, 敍族, 彛族, 黎族, 瑤族 등 묘족이 아닌 서로 다른 민족인 것처럼 30여개 소수민족으로 분류해놓고, 이들에게 자치구, 자치주, 자치시, 자치현 등을 지정해서 통제하고 있는데, 2007년 운남성을 방문했을 때 漢族인 科技여행사 사장이 “현재 여러 이름으로 나뉘어져 있지만 제대로 밝히면 묘족이 중국 전체인구의 50%를 넘을 것이다.”고 말했을 정도로 현재 묘족의 수가 많으며, 묘족 대표의 “묘족은 한족들과는 달리 가부장적인 문화를 유지하고 있다.”는 말에서 느낄 수 있듯이 우리와 같은 동이, 구리족이라는 것은 다시 한 번 곰곰이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참고로 치우천왕의 활동과 관련된 한ㆍ중 사서의 주요 내용과 활동했던 지역을 당시의 지도에 표시하여 소개한다.

▲   한국과 중국의 사서에 나타난 치우천왕 관련 기록
 
▲ 치우천왕의 강역도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2/07/12 [15:10]  최종편집: ⓒ greatcorea.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